한국금융지주 '카카오뱅크 지분, 카카오와 한투밸류에 매각한다'
한국금융지주 '카카오뱅크 지분, 카카오와 한투밸류에 매각한다'
  • 이기정 기자
  • 승인 2019.11.20 0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금융지주는 오는 22일 한국카카오은행(이하 카카오뱅크) 지분을 카카오와 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이하 한투밸류)에 매각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한국금융지주는 자사가 보유한 카카오뱅크 주식 1억440만주를 손자회사인 한투밸류에 4895억원에 처분하기로 했다.

한국금융지주는 측은 "카카오뱅크 지분을 카카오와 예스24에 매각해 카카오뱅크를 자회사에서 제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금융지주회사법에 따라 금융지주회사는 자회사가 아닌 회사의 지분을 5% 초과해 소유할 수 없으므로, 카카오뱅크 지분을 한투밸류에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한국금융지주는 지난달 카카오와 지분 매매 약정에 따라 카카오뱅크 지분 16%를 카카오에 매각하고 남은 지분인 34%-1주 가운데 29%를 한투밸류에 양도하기로 했다고 밝힌 바 있다.

금융위원회가 오는 20일 정례회의에서 이를 승인하면 지분 양도 절차를 거쳐 카카오가 지분 34%로 최대 주주가 된다.

이어 한투밸류는 29%로 2대 주주가 되며, 기존 최대 주주였던 한국투자금융지주는 5%-1주를 보유하게 된다.

이와 관련해 한국금융지주는 "이번 거래는 카카오뱅크 지분 양도에 대한 금융위의 승인을 전제로 하는 조건부 거래"라며 "따라서 금융위 승인 여부에 따라 이번 거래도 변경될 수 있다"고 밝혔다.

또 한국금융지주는 자회사인 한국투자증권이 실시하는 유상증자에 참여해 한투증권 주식 1만5540주를 7770억원에 취득하기로 했다.

이어 한투증권도 자사의 자회사인 한투밸류가 실시하는 유상증자에 참여해 한투밸류 주식 48만4000주를 4840억원에 취득하고 배당금 2503억원을 모기업인 한국금융지주에 지급하기로 했다.

한투증권과 한투밸류의 유상증자 실시는 한투밸류의 카카오뱅크 지분 매입 자금을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관측된다.
[비즈트리뷴=이기정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