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지반정보 대국민 서비스 추진
광해관리공단, 지반정보 대국민 서비스 추진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11.14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광해관리공단>

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청룡)이 대국민 정보공개를 통한 사회적가치 실현에 적극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한국광해관리공단에 따르면 폐광산지역에서 조사된 시추정보, 암석시험결과 등 지반정보 활용 확대를 위해 지반정보 데이터를 구축하고 이를 공개할 계획이다.

이에 공단은 지난 2015년도 이후부터 광해방지사업 조사로 누적된 지반정보를 우선 공개한 뒤, 사업 년도에 따라 순차적으로 공개 범위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광해관리공단 관계자는 “정보가 필요한 국민은 공단이 운영하는 광해정보통합관리시스템(MiRe GIS) 홈페이지에 접속해 ‘지반정보 공개 신청서’를 제출하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고 말했다.

김정필 광해관리공단 기획실장은 “향후 누적되는 지반정보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및 공개할 예정이며, 각 현장에서의 중복시추를 최소화해 시추에 따른 수질·토양오염 방지 및 예산절감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