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태풍 ‘미탁’ 수해 복구 활동 펼쳐
LG전자, 태풍 ‘미탁’ 수해 복구 활동 펼쳐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10.0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지역에서 수해 복구 활동에 나섰다.
 
LG전자는 지난 4일과 5일 이틀 간 경북 영덕군과 강원 삼척시, 경북 울진군에 임시 서비스지점을 마련해 무상 가전 수리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사진=LGE 제공
사진=LGE 제공
LG전자에 따르면 서비스 엔지니어들은 무상으로 침수된 가전을 세척하고 필요에 따라 부품 교환 등을 진행했다.
 
또 강릉과 울진 일부 지역에서는 서비스 엔지니어가 피해 가구를 직접 찾아가 가전제품을 세척했다. LG전자는 효과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서비스 장비를 갖춘 특장차도 운영했다.

유규문 LG전자 CS경영센터장 전무는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조금이라도 줄이기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