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테크 안마의자, 레스툴 日 수출 계약 체결
휴테크 안마의자, 레스툴 日 수출 계약 체결
  • 전지현
  • 승인 2019.09.1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어붙은 한·일 양국 관계 속, 국내 토종 브랜드의 ‘맹활약’

헬스케어 전문 기업 휴테크산업(대표 주성진)은 지난 11일, 일본 세일즈 온 디멘드 코퍼레이션(Sales on Demand Corporation)사 본사에서 레스툴(restool) 수출 계약 체결식을 성료했다고 18일 밝혔다.

휴테크 주성진 대표(사진 가운데)가 지난 일본 Sales on Demand Corporation 사 본사에서 레스툴(restool)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휴테크.
휴테크 주성진 대표(사진 가운데)가 지난 일본 Sales on Demand Corporation 사 본사에서 레스툴(restool)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휴테크.

이번에 휴테크와 계약을 맺은 일본 Sales on Demand Corporation 사는 일본 도쿄도 치요다구에 소재한 일본의 대표적인 가전제품 유통사다. 휴테크는 이번 계약을 통해 레스툴 발마사지기, 레스툴 마사지 쿠션을 연간 최소 1만 대 이상을 일본에 수출할 계획이다.

이미경 휴테크 해외전략구매팀 차장은 “민감한 시국 속 대일 수출 소식을 알리는 게 우려스럽다”면서도 “6개월 전부터 심혈을 기울여 추진한 사업으로, 국내 토종 브랜드가 안마의자 원조 국가인 일본에 역으로 마사지기 제품을 수출하는 이례적인 사례다. 일본뿐만 아니라 미국, 뉴질랜드 등 해외 수출을 점진적으로 늘려나가고 있다. 성실한 수출 역군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휴테크 힐링 퍼니처 레스툴은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가구와 헬스케어의 힐링 요소를 결합한 브랜드로, 특히 레스툴 발마사지기는 세계 3대 디자인 대회인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제품 디자인 부문 수상을 차지하기도 했다.

또한 레스틀 스윙 마사지 체어는 최근 CJ오쇼핑 방송을 통해 준비된 물량을 초과,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으며 휴테크는 현대백화점 천호점, 신세계백화점 영등포점에 레스툴 카페 2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비즈트리뷴=전지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