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2030 취향 저격 유튜브 채널 '나를프렌즈 TV·더쿠랩' 오픈
KT, 2030 취향 저격 유튜브 채널 '나를프렌즈 TV·더쿠랩' 오픈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09.11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는 유튜브 채널 ‘나를 프렌즈 TV’와 ‘더쿠랩’을 오픈해 5G 시대 2030 취향 저격 디지털 마케팅을 강화한다고 11일 밝혔다.
 
KT에 따르면, ‘나를 프렌즈 TV’는 통신업계 최초로 버추얼 유튜버가 등장하는 채널로 KT의 5G 영상통화 서비스인 ‘나를(narle)’의 ‘나를 프렌즈’ 캐릭터가 주인공이다.
 
사진=KT 제공
사진=KT 제공
‘버추얼(virtual·가상) 유튜버’란 컴퓨터 그래픽과 모션캡쳐 등의 기술을 이용해 구현한 가상의 유튜버다. ‘나를 프렌즈 TV’는 국내외 대부분의 버추얼 유튜버 채널이 ‘사람’을 모티브로 한 가상의 유튜버가 등장하는 것과 달리 ‘캐릭터’가 유튜버로 등장한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KT는 이날 티저 영상 공개에 이어, 오는 18일부터 매 주 수요일에 ‘외계인 ASMR’, ‘인터넷소설 항마력 테스트’, ‘인싸게임 리뷰’ 등 2030의 다양한 취향을 체험하며 일어나는 에피소드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를 통해 라이브 방송, 구독자 참여 이벤트 등을 통해 구독자들과의 양방향 소통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더쿠랩’은 일명 덕후(어떤 분야에 몰두해 전문가 이상의 열정과 지식을 가지고 있는 사람을 이르는 말)들의 다양한 취향, 취미, 관련 정보 등을 공유하는 채널이다. 5G 상용화와 동시에 1인 미디어가 점차 대중화되어 가는 트렌드와 다양한 취미를 탐색하고 자신의 취향을 공유하고 싶어하는 2030의 성향을 반영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반려동물, 아이돌, 스트릿 패션, 디제잉 등 다양한 분야의 덕후들의 이야기를 선보이며, 매월 덕후 영상을 공모해 최우수작 1명 100만원, 우수작 10명 10만원의 덕질 지원금을 증정한다.
 
홍재상 KT 마케팅부문 IMC담당 상무는 “버추얼 유튜버는 아직은 국내에서는 생소하지만 2030과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새로운 트렌드라 이번 유튜브 채널을 오픈했다”며, “2030의 관심사와 트렌드를 기반으로 하면서도 5G 시대에 새로운 재미를 줄 수 있는 디지털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