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태풍 '링링' 피해극복에 전사적 지원
NH농협금융, 태풍 '링링' 피해극복에 전사적 지원
  • 김현경 기자
  • 승인 2019.09.10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금융지주는 10일 김광수 회장이 제13호 태풍 '링링' 피해를 입은 충남 천안지역 농가를 방문해 농업인들을 위로하고 피해극복 지원에 나설 것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이날 농협금융 임직원 봉사단 50여명과 태풍 피해를 입은 과수 농가를 방문해 파손 시설 정비, 낙과 줍기 및 선별 작업, 과수원 환경 정리 등을 도왔다.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왼쪽 세 번째)이 10일 충남 천안지역 태풍 피해 과수 농가를 방문해 태풍 '링링'에 따른 피해 상황을 듣고 있다./사진제공=NH농협금융지주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왼쪽 세 번째)이 10일 충남 천안지역 태풍 피해 과수 농가를 방문해 태풍 '링링'에 따른 피해 상황을 듣고 있다./사진제공=NH농협금융지주

김 회장은 "추석 명절을 목전에 두고 태풍으로 농작물 피해가 매우 큰 현 상황이 매우 안타깝다"며 "농협금융 전 계열사가 긴밀히 협조해 태풍 피해가 조속히 수습되도록 최선을 다해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농협금융은 재해 비상대책지원반을 통해 ▲태풍피해 복구를 위한 신규 자금지원 및 금리우대 ▲대출이자 및 할부상환금 납입유예 ▲농작물재해보험 보험금 조기 지급 등 종합 금융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피해 발생 농가에 대해 신속한 지원을 진행하고 있다.

또 은행, 생명, 손해보험, 증권 등 전 계열사와 피해 복구를 위한 일손 돕기, 물품 지원 등 태풍피해 극복을 위한 지원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비즈트리뷴=김현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