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안전공사, ‘매설배관 진단기술 향상 세미나’ 개최
한국가스안전공사, ‘매설배관 진단기술 향상 세미나’ 개최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8.30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29일과 30일 양일간 경주 스위트 호텔에서 안전진단 및 관리기술 발전을 논의하기 위한 ‘매설배관 진단기술 향상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정유·석유화학산업, 도시가스 고압배관 및 송유관 공사 관계자 등 약 100여명이 참여해, 지하 매설배관 관리사례 및 평가기법과 국내·외 진단기술에 대한 내용을 소개했다.

‘매설배관 건전성관리를 위한 위험성평가 개발’, ‘인텔리전트 피깅을 이용한 지하 매설배관 안전성 검증’및 작년 우리나라에 도입된 고압 도시가스배관 건전성관리 프로그램(IMP)의 안정적인 제도 정착을 위한 ‘배관건전성 관리 평가방법’에 대하여 발표했다.

가스안전공사 신동호 배관진단처장은 “이번 세미나가 정유 ․ 석유화학공장 및 장기운영 매설배관의 안전성을 높이고, 국내 매설배관 진단 기술 향상 및 동반성장의 기틀을 마련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