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 남자 탁구팀 창단 첫승 격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 남자 탁구팀 창단 첫승 격려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8.24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이 23일 과천 소재 한국마사회 본관에서 남자 탁구팀을 만나 창단 첫 승을 축하했다. 한국마사회 남자 탁구팀은 지난 22일 ‘제35회 대통령기 전국 시도탁구대회’에서 창단 6개월 만에 첫 승전보를 전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날 남자탁구팀 최영일 감독과 주세혁, 백광일, 박찬혁, 정상은 선수뿐만 아니라, 여자탁구팀 현정화 감독과 이유진, 박주현 선수도 자리에 함께 했다. 김낙순 회장은 “최근 침체를 겪고 있는 한국 탁구계에 한국마사회 탁구단이 단비 같은 존재가 되길 바란다. 남녀 선수를 모두 보유한 탁구단인만큼 혼합복식에서도 좋은 성적 기대한다.”라고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