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알뜰주유소 유류공급사에 SK에너지·에쓰오일 선정
석유공사, 알뜰주유소 유류공급사에 SK에너지·에쓰오일 선정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7.31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석유공사
한국석유공사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알뜰주유소 유류공급사로 중부권은 SK에너지, 남부권은 에쓰오일(S-Oil)이 각각 선정됐다.

   
한국석유공사는 31일 농협경제지주와 공동으로 시행한 알뜰주유소 6차년도 유류공급사 입찰 결과 응찰사 4개 중 SK에너지와 에쓰오일을 공급사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SK에너지와 에쓰오일은 오는 9월 1일부터 2년간 알뜰주유소에 수송용 석유제품을 공급하게 된다.

   
알뜰주유소 사업자 선정은 크게 1부와 2부로 나뉜다.

   
1부 시장은 농협중앙회의 NH-오일과 고속도로 ex-오일 등에 저가의 석유제품을 공급한다. 국내 석유제품 생산시설이 있는 정유사 등 유류공급사가 입찰 대상으로 휘발유와 경유, 등유 등 3종의 유류를 직접 알뜰주유소에 공급·배송한다.

   
2부 시장은 석유공사가 직접 휘발유와 경유를 현물로 대량 구매해 알뜰주유소에 배송하는 사업에 현물을 공급해줄 정유사나 유류수입사를 찾는 것이다.

   
1부 시장은 다시 중부권역(경기, 강원, 충청), 남부권역(영남, 호남) 등 지역별로 나뉜다.

   
그동안 GS칼텍스와 에쓰오일, SK에너지 등이 번갈아 가며 사업자로 참여했고, 5차년도에는 SK에너지와 현대오일뱅크가 사업권을 획득했다.

   
석유공사는 "앞으로도 알뜰주유소 사업이 국내 석유제품 유통시장에서 경쟁을 촉진하고 유가 안정화에 기여하는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