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병국, 식스맨도 수상한 경력? 어쩌다
정병국, 식스맨도 수상한 경력? 어쩌다
  • 서민희 기자
  • 승인 2019.07.19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방송화면 캡처
ⓒ. MBC 방송화면 캡처

정병국은 정확한 슛으로 팀에 활력을 불어넣는 선수였다. 

2016-2017 시즌에는 식스맨상을 수상하며 자신의 가치를 높였던 그가 음란행위로 충격을 자아내고 있다. 

심지어 정병국은 통상 45%에 달하는 정확한 3점슛 성공률로 '슛도사'라는 별명을 얻기도 한 바 있다. 

그는 KBL 통산 431경기에서 경기당 평균 6.2득점, 1.3리바운드, 1.1어시스트를 기록하고 있었다. 

이러한 실력 덕분인지 팬들은 그의 행동에 대해 큰 실망을 하고 있다. 

정병국은 공연음란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정 씨가 지난 4일 오전 6시께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로데오거리에서 바지를 내리고 음란행위를 했다는 것이다. 

경찰은 사건 발생 당일 한 목격작의 신고로 주변 폐쇄회로TV를 확인해 용의자의 신원을 확인했고 법원에서 영장을 발부받아 정 씨를 체포한 것으로 밝혀졌다. 

정 씨는 경찰 조사에서 범행을 일부 인정했으나 정확한 이유는 말하지 않고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