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충주시, 수소 전략도시 육성…충전소 무료 개방
현대모비스-충주시, 수소 전략도시 육성…충전소 무료 개방
  • 강필성 기자
  • 승인 2019.06.20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강필성 기자] 현대모비스가 충주시와 손잡고 수소 인프라 지원과 지역사회 관심 유도 등을 통해, 이 지역을 수소 전략도시로 육성하기로 했다.

현대모비스는 수소전기차 보급과 친환경 사업 확대로, 충주시와 ‘현대모비스 충주공장 무료 수소충전소 운영’과 관련한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수소전기차 시험개발을 위해 지난 5월 충주공장 내에 수소충전소를 완공하고, 최근 개시 허가를 받은 바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현대모비스는 이 수소충전소를 연말까지 수소전기차 고객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개방하는 것이다.

현대모비스 충주공장 무료 수소 충전소 운영에 대한 업무 협약식 체결 모습. 앞줄 좌측 세 번째 이주권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장, 네 번째 조길형 충주시장.ㅣ사진=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 충주공장 무료 수소 충전소 운영에 대한 업무 협약식 체결 모습. 앞줄 좌측 세 번째 이주권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장, 네 번째 조길형 충주시장.ㅣ사진=현대모비스

수소전기차 소유주는 오늘부터 현대모비스 방문자 예약시스템을 통해 현대모비스 충주공장 내 수소충전소 사전 예약 후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무료 충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완충 시(수소 5kg, 55.7N㎥)까지 3분 정도 밖에 소요되지 않으며, 차량 소유주는 회 당 최대 5만원의 충전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현대모비스 충주 수소충전소는 긴급차단장치 등 안전장치를 적용하고, 기능사 자격증을 보유한 전문 안전관리자를 배치하는 등 수소 취급과 안전관리에도 만전을 기했다.

이주권 현대모비스 충주공장장(상무)은 “수소전기차의 판매 확대와 대량 생산이 본격화되면 협력사 클러스터 구축과 고용창출 등 충북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제적인 기여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통해 충주시와 함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정부는 오는 2022년까지 수소전기차 누적 보급량을 1만5000대로 늘리기 위해, 전국적으로 충전소를 올해 86개에 이어 2022년에는 310곳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