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녹색기업 대상 시상식 개최…대상 한국중부발전 인천본부
2019년 녹색기업 대상 시상식 개최…대상 한국중부발전 인천본부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06.19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세종)=이서진 기자] 한국중부발전 인천발전본부가 올해의 녹색기업 대상을 받았다. 최우수상은 한온시스템 평택공장이 받았다.

환경부는 오는 20일 경주 블루원리조트에서 ‘2019년 녹색기업 대상(大賞) 시상식’을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시행 10년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서는 환경경영 성과가 우수한 녹색기업과 유공자를 포상하고, 녹색기업 제도 개선 및 발전 방향도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이날 시상식에는 환경부, 환경청, 녹색기업 및 수상자 등 총 150여 명이 참석한다.

한국중부발전┃한국중부발전 홈페이지
한국중부발전┃한국중부발전 홈페이지

올해 녹색기업 대상 사업장은 한국중부발전 인천발전본부다.

한국중부발전 인천발전본부는 액화천연가스(LNG) 발전을 통해 1460MW의 전기를 수도권 지역에 공급하고 있다.

또 선제적으로 낡은 시설에 피엠피(PMP) 버너 설치 등의 시설 개선으로 기존 대비 질소산화물 배출농도를 60%가량 줄였다.

아울러 질소산화물 감축을 통한 배출 총량 판매 수익 약 4억 원을 지역사회에 전액 환원하고, 인천시 대기질 개선을 위해 협의회(블루 스카이)를 운영하는 등 지역사회와 소통과 협력을 이어간 부분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에는 한온시스템 평택공장이 선정됐다.

한온시스템 평택공장은 생산량이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용수사용량, 폐기물 및 온실가스 배출량 등을 감축했고, 에너지 사용 절감을 위한 공정개선 및 투자확대 등의 노력이 돋보였다.

2016년 대비 2017년에 용수사용량은 3.8%, 에너지 사용량은 2.8% 사용량은 감축했고, 온실가스 배출량은 2.5%,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은 6.3% 감축했다.

이외에도 우수상은 한국남부발전 부산발전본부와 만도 익산공장이, 특별상은 한국수력원자력 청송양수발전소가 받았다.

녹색기업 대상은 환경경영 중요성이 강조됨에 따라 녹색기업 및 관련 유공자 시상을 통해 녹색기업 자긍심을 높이고 환경경영 기업 확산 등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녹색기업 대상 수상 기업은 녹색기업으로 지정된 137개 사업장(2019년 5월 기준)을 대상으로 공모해 서류심사, 현장심사 등을 거쳐 최종 선정됐다.

심사 과정에서 환경경영 시스템 구축, 자원·에너지 절약, 온실가스·환경오염물질 저감, 사회·윤리적 책임 이행 등 다양한 분야의 환경경영 성과를 종합적으로 평가받았다.

김동구 환경부 환경경제정책관은 “깨끗한 공기, 먹는 물 안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어느 때보다 높은 상황에서 기업이 자발적으로 친환경 경영체계를 구축하여 철저히 오염물질을 관리하려는 노력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환경부┃비즈트리뷴 이서진 기자
환경부┃비즈트리뷴 이서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