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남본부, 안전한 철도현장 확보 다짐…영남권 철도실무협의회 개최
철도공단 영남본부, 안전한 철도현장 확보 다짐…영남권 철도실무협의회 개최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06.18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세종)=이서진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하 철도공단) 영남본부는 17일 한국철도공사 대구본부와 2019년 상반기 대구지역 철도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의회에서 양 기관은 상정안건에 대한 추진현황 및 계획을 공유하고, 건설관리·열차운행·유지보수 등에 대해 지속적인 협의와 성실한 상호 이행을 다짐했다.
  
특히 영남본부에서 추진 중인 영남권 철도건설 사업이 2021년까지 순차 개통 예정임에 따라 적기 개통을 위해 기관 간 긴밀한 협조체계 유지 등 공동 목표를 공유했다.
   
또 철도공단에서 추진 중인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운동의 하나로 영남본부 고객만족담당 직원들이 철도공사 현장업무인 열차운영 및 유지보수 등에 대한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공단의 개선 의지를 전달했다. 

석호영 철도공단 영남본부장은 “이번 철도실무협의회 안건들을 적극 수용해 철도건설현장의 애로사항을 개선하겠다”며 “향후에도 철도공사와의 정기적인 협의회를 통해 기관 간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철도건설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상호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와 한국철도공사 대구본부가 17일(월) 2019년 상반기 대구지역 철도실무협의회를 개최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시설공단 영남본부와 한국철도공사 대구본부가 17일(월) 2019년 상반기 대구지역 철도실무협의회를 개최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한국철도시설공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