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원 靑경제수석 "경제활력 회복 위한 재정대책 적극 운용"
윤종원 靑경제수석 "경제활력 회복 위한 재정대책 적극 운용"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06.07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차 추경은 1차 추경도 안 된 상황이라 검토할 사안 아냐" 

[비즈트리뷴(세종)=이서진 기자] 윤종원 청와대 경제수석은 7일 "현재 경기가 부진한 상황이라 경제 활력을 회복하기 위한 재정 부문에서의 여러 대책을 적극적으로 운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청와대 윤종원 경제수석이 7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오는 9일부터 6박 8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문재인 대통령의 북유럽 순방과 관련, 경제 분야 주요 협력 사업과 기대 성과에 대해 밝히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청와대 윤종원 경제수석이 7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오는 9일부터 6박 8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문재인 대통령의 북유럽 순방과 관련, 경제 분야 주요 협력 사업과 기대 성과에 대해 밝히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윤 수석은 이날 청와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날 보도된 파이낸셜타임스(FT) 인터뷰 내용과 관련해 "제가 말한 것과 다르게 보도된 부분이 있어서 시정하고 싶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FT 기사에는 제가 '현재 경기 수준이 정부가 예상하는 것보다 지출을 늘려야 할 정도라고는 생각되지 않는다'고 이야기했다고 나오는데 제가 이렇게 말한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FT에서) 2차 추경(추가경정예산안) 문제를 물어보길래 '2차 추경 문제는 1차(추경)도 안 된 상황이라 검토할 사안이 아니다'라고 답변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 수석은 또 "FT는 기사에서 제가 '한국은 대기업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기 위한 경제구조조정 노력에서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고 이야기했다고 돼 있지만, 제가 이렇게 말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원래의 발언 취지에 대해 "경제 활력을 높이기 위해 큰 기업이나 작은 기업이나 관계없이 모든 기업에 대해 공정경제 기반 하에 규제혁신, 산업혁신, 기업의 투자 애로 해소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씀드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