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개역 코오롱하늘채’ 청약경쟁률 평균5.4대1 기록... 전 주택형 1순위 청약 마감
‘부개역 코오롱하늘채’ 청약경쟁률 평균5.4대1 기록... 전 주택형 1순위 청약 마감
  • 이재선 기자
  • 승인 2019.06.06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이재선 기자] 코오롱글로벌이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개동 부개3구역주택재개발을 통해 선보인 ‘부개역 코오롱하늘채’가 평균 5.4대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1순위에서 마감했다.

'부개역 코오롱하늘채' 투시도ㅣ코오롱글로벌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부개역 코오롱하늘채’는 5일 일반공급 청약접수 결과, 219세대(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총 1180명의 수요자가 청약하여 평균 5.4대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전용면적 31㎡을 제외한 전 주택형이 모두 1순위 당해 마감됐다.

또 전용면적 84㎡B 주택형은 18세대 모집에 총 180명이 접수해 10대1의 최고 경쟁률을 보였다.

주택형 별로는 ▲전용면적 31㎡ 1.94대1(34세대 모집에 66명 청약) ▲전용면적 59㎡A 6.67대1(18세대 모집에 120명 청약) ▲전용면적 59㎡B 5.83대1(46세대 모집에 268명 청약) ▲전용면적 59㎡C 3.15대1(26세대 모집에 82명 청약) ▲전용면적 74㎡ 5.41대1(58세대 모집에 314명 청약) ▲전용면적 84㎡A 7.89대1(19세대 모집에 150명 청약) ▲전용면적 84㎡B 10대1(18세대 모집에 180명 청약)의 청약경쟁률을 보였다.

‘부개역 코오롱하늘채’ 분양 관계자는 “노후 아파트가 많은 부평구 일대에서 효율적인 평면 설계, 미세먼지 저감을 비롯한 특화시스템 등이 갖춰진 새 아파트라는 점과 초·중·고교와 인접한 학세권 그리고 1호선 부개역세권 등 입지적인 장점이 부각되면서, 많은 실수요자분들이 청약에 나선 것 같다”며 “특히 단지가 들어서는 부평구 일대가 비규제지역에 속해 1순위 청약에 대한 진입장벽이 낮고, 분양권 전매제한 기간 또한 6개월로 짧아 투자가치를 엿본 투자수요까지 몰린 것으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코오롱글로벌이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개동 120-80번지 일원 부개3구역주택재개발사업을 통해 선보인 ‘부개역 코오롱하늘채’는 지하 2층~지상 24층, 6개동, 전용면적 31~84㎡, 총 526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부개역 코오롱하늘채’는 오는 13일 당첨자 발표를 거쳐,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계약을 실시하며 계약금 1차 1000만원 정액제와 중도금 60% 이자후불제 혜택이 주어진다. 입주예정일은 2021년 8월이다.

견본주택은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개동 191-227번지 일원(부평문화로216번길 29-4) 현장 부지 내 위치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