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부회장 "핵심은 기술경쟁력…투자계획, 흔들림없이 추진"
이재용 부회장 "핵심은 기술경쟁력…투자계획, 흔들림없이 추진"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06.02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지난 50년간 지속적인 혁신을 가능하게 한 원동력은 어려운 시기에도 중단하지 않았던 미래를 위한 투자"라며 최근 잇따라 발표한 중장기 투자·고용 방안의 추진 의지를 다시 한번 강조했다.

삼성전자 측은 지난 1일 경기도 화성사업장에서 이 부회장을 포함한 전자 관계사 사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글로벌 경영환경 점검·대책 회의를 열었다고 2일 밝혔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회의에는 삼성전자 김기남 부회장, 진교영·강인엽·정은승 사장과 삼성디스플레이 이동훈 사장 등도 참석했다.

이 부회장은 이자리에서 "지난해에 발표했던 '3년간 180조원 투자와 4만명 채용 계획'은 흔들림 없이 추진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제활성화에도 기여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삼성은 4차 산업혁명의 '엔진'인 시스템 반도체 분야에서 오는 2030년에 세계 1등이 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면서 "이를 위해 마련한 133조원 투자계획의 집행에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는 또, 최근 미국의 화웨이 제재 등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는 글로벌 경제 상황 등을 염두에 둔 듯 "단기적인 기회와 성과에 일희일비하면 안 된다"면서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핵심은 장기적이고 근원적인 기술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김기남 부회장도 이 자리에서 "글로벌 경영환경 변화에 대한 대응 방향을 정하고, 동시에 수백조원대의 대규모 투자를 차질없이 추진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라며 "사장들도 공감하면서 다시한번 각오를 다졌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