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아르헨티나 꺾은 요인 살펴봤더니…벼랑 끝에서 부활?
한국, 아르헨티나 꺾은 요인 살펴봤더니…벼랑 끝에서 부활?
  • 이보라 기자
  • 승인 2019.06.01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이 아르헨티나 격침
한국, 아르헨티나 꺾게 된 요인은?

(사진=피파티비 캡처 화면)
(사진=피파티비 캡처 화면)

한국이 아르헨티나를 꺾으면서 축구팬들이 환호하고 있다.

1일 오전 열린 2019 U-20월드컵 조별리그 F조 3차전 경기에서 한국은 아르헨티나를 2 대1로 격침했다. 전반 오세훈의 골과 조영욱의 후반 추가골이 16강으로의 신호탄이 됐다.

이제 한국은 16강에서 한일전을 펼치게 됐지만 그동안 부침이 많았다. 앞선 경기들에서 한국은 포르투갈과 남아공과의 승부에서 1승 1패를 기록해 조 2위인 상황이었다. 다만 한국이 아르헨티나에 패배할 경우 조별리그 탈락 가능성이 거의 확정이었다.

특히나 한국과 달리 아르헨티나는 역대 최다 6회 우승에 앞선 두 경기에선 7골이나 넣었다. 게다가 선수들의 공수 밸런스가 안정적이고, 압박축구에 능하다는 장점을 살려 한국을 압박하려는 전술을 갖고 왔다.

하지만 승자는 아르헨티나가 아닌 한국이었다. 한국은 승점 확보가 절실하기 때문에 선제골 싸움과 수비에 최선을 걸어야 하는 상황에서 남아공전을 꺾은 저력으로 상승 분위기를 제대로 탔다. 아울러 이번 경기에서 한국이 아르헨티나에게 먹힌 실점 장면은 아쉽다는 평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