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 AI 챗봇 상담서비스 도입한다.
신세계백화점, AI 챗봇 상담서비스 도입한다.
  • 제갈민 기자
  • 승인 2019.05.3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제갈민 기자] 신세계백화점이 인공지능(AI) 챗봇(채팅과 로봇의 합성어) 상담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디지털 신세계’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세계백화점은 31일부터 24시간 365일 운영되는 1대 1 챗봇 상담서비스 ‘신세계 S봇’을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사진=신세계
신세계백화점이 도입한 AI 챗봇 서비스. 사진=신세계

이를 위해 신세계백화점은 신세계I&C, 구글과 AI·머신러닝 기술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으며, 인공지능을 활용한 다양한 쇼핑 서비스를 개발 중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S봇’은 신세계I&C가 개발한 구글 기술 기반의 쇼핑 전용 챗봇 플랫폼 ‘사이보그(Saibog·SHINSEGAE AI Bot on Google)’를 활용했다.

이용 방법은 총 5가지다.

우선 신세계백화점 모바일 앱, 신세계백화점 홈페이지를 통해 서비스가 제공되며, 콜센터 상담 중에도 ‘S봇’ 사용을 원할 경우 장문 메시지(LMS)를 통해 연결할 수 있다.

향후 네이버 검색을 이용할 경우 ‘네이버톡톡’을 통해 접속이 가능하며, AI 스피커인 ‘구글홈’을 통해서도 만날 수 있다.

신세계가 기존에 전화로만 운영해온 통합 콜센터의 경우 매장연결과 휴점일, 영업시간 등 단순 문의가 70% 이상을 차지하는데, 이를 챗봇으로 시스템화할 경우 업무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내부 직원들도 단순 상담 업무에 투입하는 시간이 줄어들면 더욱 다양한 고객 응대를 할 수 있어 효율적이라고 신세계는 설명했다.

조우성 신세계백화점 디지털이노베이션 담당 상무는 “AI 챗봇 등 4차 산업혁명의 혁신 기술을 유통 현장에 접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고객 편의와 직원들의 업무 효율을 높이는 다양한 디지털 시스템을 개발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