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권전문가 97%, 5월 기준 금리 동결 예상
채권전문가 97%, 5월 기준 금리 동결 예상
  • 어예진
  • 승인 2019.05.29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어예진 기자] 국내 채권전문가 대다수가 오는 31일 열리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예상했다.

29일 금융투자협회는 지난 16~21일 채권보유 및 운용관련 종사자 100명 중 97%가 5월 기준금리가 현행 연 1.75%로 동결될 것으로 응답했다고 밝혔다.

대외 불확실성과 경제 지표 부진 등이 금리 인하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지만, 한․미 정책금리 역전 폭 확대로 인한 자본유출 우려를 감안해 ‘금리 동결’에 손을 든 것으로 풀이된다.

자료제공=금융투자협회
자료제공=금융투자협회

6월 종합 채권시장지표(BMSI)는 100.4(전월 02.9)로 전월대비 소폭 상승했다. 미․중 무역갈등이 다시 격화되면서 안전자산 선호심리가 확대돼 6월 채권시장 심리는 소폭 호전된 것으로 조사됐다.

금리전망 BMSI는 지난달 84.0보다 대폭 오른122.0로 나타났다. 수출, 설비투자 부진 등으로 경기 둔화 우려가 확대되고 있어 6월 국내 채권시장 금리전망은 금리하락 응답자 비율이 상승한 것 이다.

물가 BMSI는 96.0(전월 93.0)으로 물가 관련 채권시장 심리는 전월대비 보합인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물가가 4개월 연속 0%대 상승률을 기록함에 따라 당분간 저물가 기조가 지속될 수 있다는 우려에 응답자 비율이 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환율 BMSI는 72.0(전월 84.0)으로 환율 관련 채권시장 심리는 전월대비 악화된 것으로 조사되었다. 수출 부진 장기화 등 국내 경기둔화로 인해 원화 약세가 지속될 수 있다는 우려에 응답자 비율이 상승했다.

BMSI는 설문문항에 대한 답변인원의 응답으로 산출하며, 100이상이면 시장이 호전, 100이면 보합, 100이하면 악화될 것으로 예상한다는 의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