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생명, 안정성이 돋보이는 실적-NH투자
미래에셋생명, 안정성이 돋보이는 실적-NH투자
  • 이나경 기자
  • 승인 2019.05.17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이나경 기자] NH투자증권은 17일 미래에셋생명에 대해 "1분기 순이익은 24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6.6% 감소했지만 시장 컨센서스를 상회했다"며 투자의견 BUY, 목표주가 6200원을 제시했다.

정준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일회성 요인으로 변액 보증준비금 환입 70억원, 점포 통폐합 비용 -57억원, 미보고발생손해액(IBNR) 적립 60억원이 있었고 특별계정 적립금 수수료가 141억원 유입되면서 전체 실적 안정성에 기여했다"고 진단했다.

아울러 “신계약은 변액보장, 일반보장 모두 고르게 성장해 보장성 연납화보험료(APE)는 전년 동기 대비 13.8% 증가한 562억원을 기록했으며 보장성 신계약마진(MBM)은 36%로 6%포인트 개선되면서 보장성 신계약가치(VNB)는 전년 동기 대비 27.7% 증가한 221억원을 기록했다”고 덧붙였다.

다만 “손해율이 전년 동기 대비 10.9% 상승하면서 사차익(위험보험료-발생손해액)은 부진했다”며 “사측은 신계약 유입을 통해 손해율 상승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나 연간 손해율은 작년대비 상승이 불가피하다”고 전망했다.

정 연구원은 “사차가 다소 불안하지만 생명보험사 중에서는 가장 양호하다고 판단된다”며 “고정수익원 비중이 높아 이익 안정성이 높고, 변액보험 비중이 높아 부채 적정성 평가도 유리하다. 생명보험사 중에서 증익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