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병석 코레일 사장, 심야현장 점검..."작업자 안전 당부"
손병석 코레일 사장, 심야현장 점검..."작업자 안전 당부"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5.09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사진 오른쪽)이 9일 새벽 경부고속선 영동보수기지 인근 전기 유지보수 작업현장을 둘러보고 철저한 안전관리를 당부했다ㅣ코레일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손병석 코레일 사장이 9일 새벽 충북 영동 인근 경부고속선 전기 설비 유지보수 작업 현장을 둘러보고, 선로전환기 등 철도 시설물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이날 작업은 열차가 다니지 않는 심야 시간에 전기 공급을 모두 차단한 후 진행됐다. 점검차량을 타고 전차선, 전력공급장치 등 전기 시설물을 꼼꼼히 살펴본 손병석 사장은 고속철도 설비 정밀 점검을 위한 기술력 향상과 철저한 안전관리를 강조했다.

손병석 사장은 “시속 300km로 운행하는 고속열차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는 빈틈없는 유지보수가 필요하다”며 “열차가 다니지 않는 심야에 진행되는 작업인만큼 작업자 안전에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