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중계→연봉→럭셔리 집, 때마다 부각되는 연결고리
류현진 중계→연봉→럭셔리 집, 때마다 부각되는 연결고리
  • 이보라 기자
  • 승인 2019.05.08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류현진 중계, 지상파부터 케이블 채널까지 

-류현진 중계, 8일 오전 11시 10분부터 방영 

 

사진=류현진 인스타그램
사진=류현진 인스타그램

류현진의 경기가 중계 방송을 통해 보여지면서 자연스럽게 그의 연봉에도 시선이 쏠렸다.

류현진은 8일 오전 11시 10분(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애틀랜타와의 홈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류현진의 모습이 중계 방송을 통해 전파를 탈 때면 매번 ‘류현진 중계’ ‘류현진 연봉’이 포털사이트의 급상승 검색어에 등장할 정도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류현진은 약 207억원에 달하는 연봉을 자랑한다. 상상하기 힘든 연봉 액수에 놀라움을 드러낸 네티즌은 방송을 통해 보여졌던 그의 집에도 시선을 뒀다.

류현진은 SBS ‘런닝맨’출연 당시 집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당시 공개된 류현진의 LA집은 리츠칼튼 호텔에서 만든 'LA리츠칼든 레지던스'로 60평대에 20억 정도다. 거주자는 리츠칼튼의 호텔 서비스와 수영장 스파 룸서비스 전용 라운지 등의 부가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으며 관리비는 매월 3500달러(약 371만원)을 지불해야하는 것으로 알려졌던 터다.

무엇보다 37층인 류현진의 집은 바닷가가 한눈에 보이는 전망과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인테리어로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샀던 터다. 또 류현진이 사는 레지던스에는 유명 NBA 선수 코비 브라이언트도 거주중인 것으로 알려지며 더욱 화제가 됐던 바다.

류현진은 ‘런닝맨’에서 자신의 집에 대해 "오늘 살짝 아쉬운 게 날씨가 좋은 날은 저 멀리 바다까지 보인다"고 자랑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