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운 광운학원 설립자 전기 ‘항상 그대와 함께 걷는 길’, 5월 출간
조광운 광운학원 설립자 전기 ‘항상 그대와 함께 걷는 길’, 5월 출간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4.29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광운대학교
화도 조광운 박사. ㅣ 출처=광운대학교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광운대학교의 전신 광운학원 설립자 ‘화도 조광운 박사’의 생탄 120주년을 기념해 ‘항상 그대와 함께 걷는 길(역사비평사)’을 다음달 출간한다고 29일 밝혔다.

광운학원은 조광운 박사의 인생 여정과 사상 형성을 객관적인 사료에 입각해 한 권의 책으로 정리했다고 설명했다.

1899년 인천에서 태어난 조광운은 생에 절반 이상을 일제강점기에 살면서 이민족의 노예로 전락한 민족을 구하는 길은 청년 학도들에게 과학 기술과 새로운 문물을 가르치는 길밖에 없다는 신념으로 1934년 조선무선강습소를 설립했다. 

해방 후에는 이를 모태로 광운학원을 설립해 새로운 국가 건설과 경제 발전에 필요한 인간 교육과 인재 양성에 헌신했다. 1970년대 조광운은 육영사업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민훈장 동백장 수훈, 한양대학에서 명예 법학박사학위 등을 수여받았다.

대표 집필자 이향철 광운대 교수는 “일제강점하 조선무선강습소를 설립한 조광운의 일생에 걸친 도전정신과 교육철학을 재조명했으며, 이는 단순한 사학 설립자에 대한 전기가 아니라 한국 교육사에서도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며 “나날이 어려워지는 교육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일제강점기 민족교육의 싹을 틔우고 국가 건설에 필요한 동량을 키워낸 설립자의 창학 정신을 반추해 새로운 방향과 강력한 추진력을 얻어내는 예지를 발휘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화도 조광운 생탄 120주년 전기 출판기념회는 다음달 15일 광운대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한편, 현재 광운학원 산하에는 광운대, 광운전자공업고등학교, 광운중학교, 남대문중학교, 광운초등학교, 광운유치원 등 총 6개의 교육기관이 있다. 광운대는 국내 대학 최초로 전자공학과를 설립하고 대한민국 ICT 기술을 견인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