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희, 개그우먼의 숙명? ‘악마의 편집’ 당할까 걱정
김나희, 개그우먼의 숙명? ‘악마의 편집’ 당할까 걱정
  • 이보라 기자
  • 승인 2019.04.26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조선 '미스트롯' 방송캡처
사진=TV조선 '미스트롯' 방송캡처

개그우먼 김나희가 직업적인 특성 탓에 ‘악마의 편집’까지 우려했던 심경을 전했다. 

김나희는 지난 25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에서 결승에 올랐다. 그간 닦아온 실력을 제대로 인정받은 셈이다. 

김나희의 출연 결정에는 우려의 시선이 쏟아졌다. ‘개그우먼’이라는 직업 때문이었다. 김나희 본인은 물론, 지인들도 이를 걱정했다.

주변 개그맨들의 반응에 대해 김나희는 “처음에는 악마의 편집을 당하거나 우스꽝스러워 질 수 있다고 걱정을 많이 해줬다. 개그우먼이 가수에 도전한다고 하면 안 좋은 시선을 가지고 볼 수 있으니까. 그래서 더 진지하게 해야 한다고 조언도 많이 해줬다”고 했다. 

하지만 방송 이후 김나희에게는 걱정보다 응원의 말들이 쏟아졌다. 그는 “방송 후 많은 동료들이 ‘감동 받았다’ ‘네가 개그우먼의 힘’이라며 연락이 많이 왔다. 장도연 선배도 너무 자랑스럽다고 해줬다”고 감사의 뜻을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