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자이, AWS서 아마존과 홈 서비스 시현
GS건설 자이, AWS서 아마존과 홈 서비스 시현
  • 최창민 기자
  • 승인 2019.04.17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최창민 기자] GS건설은 17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AWS 서밋 서울 2019에 참가해 아마존의 '알렉사'와 연동된 스마트 홈 서비스를 시현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세계 최대 크라우드 서비스 업체인 아마존 웹 서비스(AWS)가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클라우드 솔루션 행사로 AI와 4차 산업혁명이 가져올 비즈니스 및 라이프 스타일의 혁신적 변화를 가늠할 수 있는 행사다.

출처=GS건설
출처=GS건설

GS건설은 이번 행사에서 아마존과 음성인식 스피커인 아마존 에코를 통해 알렉사를 불러 스마트 홈 시스템을 제어를 시현할 예정이다.

이밖에 GS건설은 스마트 홈 존에서 음성인식 스피커인 에코와 연동된 다양한 디바이스를 선보인다. 이와 함께 빅 데이터에 기반한 스마트 플랫폼 영상도 공개한다.

우무현 GS건설 건축·주택부문 사장은 "국내 주택문화를 선도해 온 자이는 아마존과 손잡고 스마트 홈 서비스의 선도적 브랜드고 자리잡고 고객들에게 앞선 라이프 스타일을 제공함으로써 고급 주거 문화의 새로운 기준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