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관광통역안내사 일자리 창출 ‘박차’
관광공사, 관광통역안내사 일자리 창출 ‘박차’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4.16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한국관광공사(이하 공사)는 오는 30일 중구 공사 서울센터에서 관광분야 일자리 매칭 지원을 위한 ‘미니잡페어’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관광통역안내사 자격증을 소지하거나 신규 취득한 구직자들로 참가대상을 특화해 개최한다. 자격증을 취득했지만 취업처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통역안내사의 구직활동을 지원한다.

오는 12월 관광진흥법 시행령 내 외국인 대상 ‘소규모 관광안내업’을 신설하고 관광분야 진로전략 등 소규모 창업과 관련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할리데이플래너스여행㈜, 한국자전거나라, 한세투어, 나사렛국제병원, 온고푸드커뮤니케이션 등 관광통역안내사 채용을 희망하는 관광산업 분야 12개 기업들이 참가해 1차 서류심사 통과 구직자 대상 현장면접을 진행한다. 

이와 별도로 취업 상담부스를 마련하여 구직자 대상 1:1 면접 컨설팅 및 이미지 메이킹, 자기탐색 도구 진단 무료 제공 등 구직자 취업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한편 오는 25일에는 (사)한국창직협회 이정원 회장을 초청해 창직을 통한 관광분야 진로전략이라는 주제로 특강도 진행될 예정이다.

성경자 한국관광공사 관광인력개발원장은 “관광통역안내사 자격증 취득자 대상으로 처음으로 추진하는 이번 미니잡페어가 역량 있는 구직자들에게 일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부여하고, 특수어권 등 외국어가 가능한 인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관광기업들에게는 경쟁력 있는 인재를 확보할 수 있는 일자리 연결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