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NGO "청주시, 미세먼지 줄이기 위해 도시공원 지켜야"
충북NGO "청주시, 미세먼지 줄이기 위해 도시공원 지켜야"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4.1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충북시민대책위원회 회원들이 기자회견을 열어 지역 내 도시공원 보존을 촉구하고 있다. ㅣ연합뉴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28개 시민·환경·노동 단체로 구성된 '미세먼지 해결을 위한 충북시민대책위원회'는 15일 "한범덕 청주시장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도시공원을 지켜라"고 촉구했다.

   
대책위는 이날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도시공원(도시 숲) 확대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가장 쉽고 효율적인 방법"이라며 이같이 요구했다.

   
대책위는 "지난 9일 한 시장은 장기 미집행 도시공원 해제에 따른 대응 방안으로 민간공원개발(아파트 건설)을 추진하겠다고 발표했다"며 "이는 도시공원을 보전해달라는 시민사회의 요구는 물론 미세먼지 저감을 바라는 요구까지 함께 묵살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시민들은 도시공원 전체를 매입하는데 필요한 1조8천억원을 일시에 마련하라는 것이 아니다"며 "단계적으로 비용을 마련해 개발 압력이 높은 곳을 중심으로 매입 계획을 세우면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며칠 후에 있을 '도시공원위원회'에서는 아파트 건설이 아니라 도시공원을 지키는 결정이 내려져야 한다"며 "청주시가 진정으로 도시공원을 지키는 모습을 보이면 85만 청주시민이 함께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한 시장은 지난 9일 청주지역 장기 미집행 도시공원 개발방식 최종안을 발표했다.

   
청주시의 민간공원 개발 사업 대상지 8곳 중 '뜨거운 감자'로 남았던 구룡공원은 청주시가 사유지를 일부 매입하고, 나머지 구역의 경우 민간특례 사업(민간공원 개발)을 벌이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

   
매봉공원은 민간공원으로 개발하되 비 공원시설(아파트) 최소화를 유도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