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5人 5色 캐릭터 포스터 공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5人 5色 캐릭터 포스터 공개
  • 김민영 기자
  • 승인 2019.04.02 1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비즈트리뷴= 김민영 기자] 첫 인생이라서 어렵고, 첫사랑이라서 서툰 인생초보 다섯 청춘들의 좌충우돌 로맨스를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가 태오, 송이, 도현, 가린, 훈 5인방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흰 프레임에 담긴 사진 속 귀여운 낙서와 인물들의 자연스러운 표정이 마치 폴라로이드 사진을 연상시킨다. 절친한 친구 혹은 남친, 여친끼리 나눠 갖는 아이템이자 일상 속 가장 즐거운 순간을 담아내는 폴라로이드 사진처럼 캐릭터 포스터는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캐릭터들의 풋풋한 매력을 그대로 담아냈다. 셰어하우스 주인 지수는 인기 매력남다운 자신만만 포즈로, 지수의 20년 지기 여사친 송이는 씩씩한 캐릭터에 걸맞게 발랄하게, 송이에게 첫 설렘을 선사하는 도현은 성실한 모범생 캐릭터 답게 사진을 어색해하는 게 느껴진다.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사진 = 넷플릭스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가출상속녀 가린은 집을 떠나 처음으로 환한 웃음을, 꿈을 찾아 집을 나온 태오도 부모 간섭없이 꿈을 좇을 수 있어 큰 웃음을 내비친다. 이들이 그려낼 우정과 사랑, 꿈과 현실 앞에서 서툴지만 가슴 설레는 첫발을 내딛은 20대 초반 청춘들의 모습에 기대가 모인다. 

한편, 깜찍 발랄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하며 한층 더 기대감을 끌어올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는 4월 18일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