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공사, 불법행위 근절 기동단속업무 워크숍
가스안전공사, 불법행위 근절 기동단속업무 워크숍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4.02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한국가스안전공사>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 재난관리처는 지난달 29일 공사 대전세종지역본부에서 28개 지역본부(지사)의 기동단속업무 담당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가스사고를 예방하고, 불법행위와 불량시설, 불량제품을 근절하기 위해 마련한 이번 워크숍에서는 최근 5년(`14년~`18년) 동안 유형별 단속현황, 처분현황, 시설별 처분 현황 등에 대한 통계 분석이 이뤄졌다. 또한 불법행위 현장사진을 통한 사례별 예시를 통해 지역 담당자들과 기동단속업무의 효율적 수행 방안에 대해 깊이 있는 논의했다.

특히, 지난 5년 동안 축적한 다양한 형태의 유형별 단속사례를 발표하며 현장에서 쉽게 간과할 수 있는 불법유형에 대한 안내를 통해 지역본부(지사) 담당자와 문제점을 공유했다. 그리고 지역과 본사 기동단속부의 긴밀한 협조가 필요하다는데 참석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자리였다.

가스안전공사 기동단속부는 지난해 825건을 단속해, 402건에 대한 위법 사실을 확인하고, 담당 행정관청에 행정처분 의뢰 또는 관할 경찰서에 고발 조치를 요청하는 등 불법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단속업무를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