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임직원, 'U+5G' 가두 캠페인 진행…5G 서비스 알리기 나서
LG유플러스 임직원, 'U+5G' 가두 캠페인 진행…5G 서비스 알리기 나서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04.02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LG유플러스 임직원들이 5G를 알리기 위해 직접 나섰다.

LG유플러스는 자사 5G 브랜드인 '+5G'를 고객들에게 알리기 위해 임직원 5000여명이 참여하는 가두 캠페인을 오는 4일까지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사진=LGU+ 제공
사진=LGU+ 제공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은 서울, 수도권 및 6대 광역시의 유동인구가 많은 상점, 지하철 입구 등 200여곳에서 동시에 진행되며, 캠페인 기간 중 임직원들은 자체 제작한 U+5G 티셔츠와 어깨띠를 착용하고 5G 서비스 소개서와 미세먼지 마스크를 배포한다.

LG유플러스는 캠페인을 통해 U+5G만의 특장점과 U+5G 5대 서비스(U+VR/AR, U+프로야구/골프/아이돌Live)를 임직원들이 직접 알림으로써, '5G 일등' 목표에 대한 임직원들의 참여의식을 고취시키는 한편 고객에게 5G 서비스의 필요성을 알리겠단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올해가 LTE에서 5G로 바뀌는 통신 패러다임 전환기인 만큼, 적극적인 현장 마케팅으로 5G 고객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고 시장 점유율도 높이겠다는 방침이다.

황현식 LG유플러스 PS부문장 부사장은 "이번 가두 캠페인은 아직 5G를 잘 모르는 고객들에게 우리 서비스의 우수성을 제대로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해하기 어려운 기술의 진보를 앞세우기보다는 고객이 서비스에 대해 직접 듣고 접할 기회를 자주 마련해 5G의 가치를 충분히 인식시키면 성과는 자연스럽게 따라 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