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 시리즈 판매 4조5000억원 넘어
신한금융투자,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 시리즈 판매 4조5000억원 넘어
  • 최창민 기자
  • 승인 2019.04.01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최창민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 및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6M'의 판매금액이 4조5000억원을 넘어섰다고 1일 밝혔다.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 및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6M'은 각각 3개월 단위, 6개월 단위 상품으로 ‘정기예금 + α’의 수익을 추구하는 투자자들에게 적합한 서비스이다. 2016년 5월 출시된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은 3월 말 기준 3조8000억원이 판매됐고,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6M’은 지난해 4월 이후 7300억 판매되는 등, 총 4조5300억이 판매됐다. 운용잔고 또한 1조3000억원을 돌파했다.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 시리즈는 ABCP(자산담보부기업어음), CP(기업어음), 전자단기사채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편입되는 채권의 최저 신용등급을 A20(회사채의 경우 A-)로 제한해 위험을 제한한다. 또 3개월 및 6개월 단위로 해지 및 재투자 할 수 있는 상품의 특성상 시장금리 상승으로 채권가격이 하락하더라도 적극적인 듀레이션 조절로 채권가격 손실을 피하고 보다 높은 금리의 신규 발행물에 재투자가 가능하다.

정정수 신한금융투자 랩운용부장은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 및 ‘신한명품 스마트전단채랩6M’은 합리적인 단기자금 운용을 추구하는 투자자들이 필요에 따라 3개월, 6개월 상품을 선택해 가입하고 있다"며 "3개월, 6개월 상품 모두 A20이상(회사채는 A- 이상)의 안정적인 채권을 편입해 타 상품과 차별화된 점이 인기를 끌고 있는 요인"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제공=신한금융투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