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음향기기 혁신기술 보유 기업에 100억원 투자
기업은행, 음향기기 혁신기술 보유 기업에 100억원 투자
  • 김현경 기자
  • 승인 2019.03.31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김현경 기자] IBK기업은행은 'IBK-BNW 기술금융 2018 펀드'의 세 번째 투자기업으로 휴대용 음향 청취기기 혁신 기술 보유 기업인 '크레신'을 선정하고 투자를 완료했다고 31일 밝혔다.

투자금은 100억원이며, 보통주와 상환전환우선주(RCPS) 인수 형태로 진행된다.

크레신은 60년 업력의 이어폰·헤드폰 제조 기업으로, 이번 투자금은 베트남 공장 생산라인 증설과 신제품 개발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미디어 소비의 대중화와 블루투스 제품의 수요 증가로 이어폰·헤드폰 시장이 제2의 성장을 하고 있다"며 "글로벌 수준의 우수한 기술력과 디자인 능력을 보유하고 있어 투자가치가 높은 기업"이라고 투자 배경을 설명했다.

기업은행은 중소기업의 생애주기에 맞춰 성장(Scale-up), 재도약(Level-up), 선순환(Cycle-up)을 지원하는 동반자금융(3-up)을 추진 중이다.

지난해 6월에는 BNW인베스트먼트와 1500억원 규모의 'IBK-BNW 기술금융 2018 펀드'를 조성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업 등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이 높은 기업들을 적극 발굴·투자해 투자수익 확보는 물론 혁신 중소기업의 도약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