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 'NHN'으로 사명 변경…정우진 대표 "한국 대표 IT기업으로 거듭날 것"
NHN엔터, 'NHN'으로 사명 변경…정우진 대표 "한국 대표 IT기업으로 거듭날 것"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03.29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NHN엔터테인먼트가 NHN으로 사명을 바꾸고 IT기술기업으로 새롭게 출발한다.

NHN엔터테인먼트는 29일 성남시 분당구 판교에 위치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제 6회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정관 개정을 통해 사명을 'NHN'으로 변경했다고 밝혔다.
 
정우진 NHN 대표는 이날 "빠르게 변화하는 글로벌 경쟁 환경에서 NHN만의 장점을 살려 기술발전 및 사업 확장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며 "한국을 대표하는 IT 기술기업으로 주주의 가치를 극대화하고, 기업 가치 향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0년 한게임과 네이버가 합병하며 설립된 NHN은 적극적인 연구개발과 이용자 중심의 서비스로 가파르게 성장하며, 한국 IT 기술 및 산업 발전을 선도해 온 기업이다. 이후 2013년 NHN엔터테인먼트와 네이버로 다시 분할되며, 'NHN' 고유의 브랜드가 역사 속으로 사라지는 듯 했다. 하지만 NHN엔터가 이를 다시 계승하게 된 것이다.

NHN엔터 측은 "설립 6년차를 맞아 기존 게임과 핀테크 사업 외에도 클라우드, AI, 빅데이터 등 4차산업혁명에 부응한 핵심기술 발전에 역량을 집중하며 'NHN'으로의 새출발을 선언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NHN엔터는 다음 달 1일부터 'NHN', 혹은 'NHN㈜'로, 영문명은 'NHN Corporation/NHN Corp.'로 변경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