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금호아시아나그룹 경영정상화 방안 마련"
산업은행 "금호아시아나그룹 경영정상화 방안 마련"
  • 김현경 기자
  • 승인 2019.03.28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왼쪽)과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왼쪽)과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

[비즈트리뷴=김현경 기자] KDB산업은행은 금호아시아나그룹과 긴밀히 협의해 다각적인 경영정상화 방안을 마련하고 양해각서(MOU) 재체결도 추진하겠다고 28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최근 외부 감사인인 삼일회계법인으로부터 감사의견 '한정'을 받으면서 유동성 위기에 몰렸다.

이에 이날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시장에 혼란을 초래한 것에 책임을 지고 그룹 회장직을 포함해 아시아나항공과 금호산업 대표이사직 및 등기이사직, 금호고속 사내이사직에서 모두 물러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앞서 박 회장은 지난 27일 저녁 그룹 경영정상화 추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에게 긴급 면담을 요청했다.

산업은행 측은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의 긴급 면담요청에 응해 경영정상화 추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며 "이동걸 회장은 박삼구 회장이 일련의 사태에 대한 책임을 깊이 통감하고 용퇴하기로 결정한 내용에 대해 확인했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은 아시아나항공의 조속한 정상화를 위해서는 우선 대주주와 회사의 시장신뢰 회복 노력이 선행돼야 한다는 입장을 금호아시아나그룹에 전달했다. 또 시장의 우려를 해소하고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수준의 정상화 방안을 마련해 제출할 것을 요청했다.

산업은행 측은 "현재 진행 중인 실사 결과와 금호 측에서 제출할 이행계획을 바탕으로 긴밀히 협의해 다각적인 경영정상화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며 "조속한 시일 내 MOU 재체결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