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제주도에 '기가지니' 적용한 'AI 호텔' 선보인다
KT, 제주도에 '기가지니' 적용한 'AI 호텔' 선보인다
  • 설동협 기자
  • 승인 2019.03.28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설동협 기자] KT는 야놀자의 라이프스타일 호텔 '헤이, 서귀포'에 호텔 전용 인공지능 서비스 '기가지니 호텔'을 적용했다고 28일 밝혔다.
 
KT에 따르면 기가지니 호텔은 KT의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돼 객실에서 쉽고 편하게 호텔의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다.
 
사진=KT 제공
사진=KT 제공
이용자는 기가지니 호텔 단말을 통해 음성으로 간편하게 24시간 언제나 조명, 음악 감상, 객실 비품 신청, 호텔 시설 정보 확인 등을 이용할 수 있다.
 
KT와 야놀자는 지난 18일 오픈한 '헤이, 서귀포' 해(海)동 2개층에 기가지니 호텔 서비스를 도입했다. 이로써 '헤이, 서귀포'는 제주도의 아름다운 경관에 기가지니 호텔의 편리함까지 더해 이용자에게 많은 인기를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KT는 지난해 7월 국내 최초로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을 시작으로 레스케이프, 그랜드 앰배서더 풀만 레지던스, 부산 베이몬드 등 6개 호텔 700여개 객실에 KT의 AI 기술을 집약한 '기가지니 호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채희 KT AI사업단장 상무는 "야놀자와 제휴로 기가지니 호텔 서비스를 제주도까지 확대 적용하게 돼 기쁘다"며, "야놀자의 여가 플랫폼과 KT의 첨단 기술을 결합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이끌어내도록 양사가 지속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