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여의도 봄꽃축제, 4월 5일 개최 …김태우·볼빨간사춘기 축하무대까지
서울 여의도 봄꽃축제, 4월 5일 개최 …김태우·볼빨간사춘기 축하무대까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3.25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 서울 여의도 봄꽃축제가 4월 5일 시작된다.


서울 영등포구는 4월 5∼11일 국회 뒤편 여의서로와 한강둔치 축구장 일대에서 '제15회 영등포 여의도 봄꽃축제'를 개최한다고 25일 전했다.


여의서로 1.7㎞구간에 평균 수령 60년 안팎의 왕벚나무 1천886그루와 진달래, 개나리, 철쭉 등 봄꽃 13종 8만7천여그루가 시민들을 맞이한다.


한강둔치 봄꽃무대(축구장)에서는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4월 5일 오후 7시 열리는 개막식에서는 김태우, 강산에, 볼빨간사춘기 등 인기 가수의 축하 무대가 진행된다.


한편, 원활한 행사 진행을 위해 4월 4일 낮 12시부터 12일 정오까지 여의서로 1.7㎞ 구간과 순복음교회 앞 둔치 도로 진입로∼여의하류 IC 시점부 1.5km 구간에서는 차량 통행이 제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