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펄어비스, 실적 부진 전망에 52주 신저가
[특징주] 펄어비스, 실적 부진 전망에 52주 신저가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3.21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펄어비스 주가추이<자료제공=네이버>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펄어비스가 올해 1분기 실적이 부진할 것이라는 전망에 장 초반 52주 신저가를 기록했다.

펄어비스는 코스닥시장에서 21일 오전 10시43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2.35% 내린 16만640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까지 4일 연속 하락세며  장 중 한때 16만6000원까지 내려 52주 신저가를 기록했다.


이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펄어비스의 1분기 영업이익은 작년 동기보다 14.6% 감소한 287억원으로 시장 전망치(524억원)를 크게 하회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27만원에서 25만원으로 내렸다.


이 연구원은 "검은사막 모바일 일본 버전의 초반 흥행에도 인센티브 지급, 일본 출시에 따른 마케팅 증가로 실적이 부진할 것"이라며 "신작과 검은사막 모바일 북미 출시가 지연되면서 부진한 주가 흐름이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