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라하, 삼성과 애플도 홀렸다?!…갤럭시S10 언팩 이어 '아이패드' 공식 홈페이지 깜짝 등장
트라하, 삼성과 애플도 홀렸다?!…갤럭시S10 언팩 이어 '아이패드' 공식 홈페이지 깜짝 등장
  • 김상두 기자
  • 승인 2019.03.20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18일 애플 아이패드 에이/미니 홈페이지 트라하 등장

[비즈트리뷴] 트라하, 넥슨의 야심작이자 2019년 신작 중 최고 기대작 중 하나다.

지난해 11월 지스타2018에 처음 공개되며 게이머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2019년 2월에는 넥슨이  '트라하' 미디어 쇼케이스와 함께 사전예약에 나서며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출시일(4월 18일)까지 못 박으며 엄지족들을 들뜨게 했다.

리니지, 블레이드앤소울, 검은사막, 뮤 온라인 등 흥행대작 온라인게임 IP(지식재산권)기반 하지 않은 전혀 새로운 창작 게임임에도 남다른 위용을 과시했다.

사전예약 첫날 50만 명이 몰렸고 2일차에 100만 명을 달성했다.  약 한 달 만에 300만 명을 돌파했다.

'트라하'에 반한 것은 엄지족뿐이 아니다.

전 세계 IT기기 절대강자 삼성전자와 애플마저 홀렸다. 양사의 최신 스마트 기기 홍보에  '트라하'를 등장시킨 것.

지난 2월 20일에는 삼성전자가 '갤럭시S10 언팩' 행사에서 주요 게임 중 하나로 '트라하'를 활용했다.

지난 3월 18일에는 애플이 신제품 '아이패드 에어·아이패드 미니' 공식 홈페이지에 '트라하'가 등장했다.

넥슨은 '트라하'가 PC 수준의 ‘하이엔드(고품질) 모바일게임’을 표방하는 만큼 최신 스마트폰 기기 최적화돼 새로운 게임 경험할 수 있음을 강조하기 위함이라고 풀이했다.

한편 넥슨은 오는 3월 21일부터 '트라하' 사전 캐릭터 생성 이벤트를 시작, 막바지 기대감 고취에 나선다.

지스타2018 넥슨부스-트라하 대기열
지스타2018 넥슨부스-트라하 대기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