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3월3주] 희비 갈리는 분양시장, 전국 5곳 4723가구 청약
[분양-3월3주] 희비 갈리는 분양시장, 전국 5곳 4723가구 청약
  • 강필성 기자
  • 승인 2019.03.16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강필성기자] 각종 규제로 수요자들이 신중히 청약에 나서면서 지역과 입지에 따라 분양 성적의 희비가 갈리고 있다.

지난 13일 경기도에서는 3곳의 청약이 이뤄졌지만, 교통과 주거 여건이 우수한 공공분양 단지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만 37.2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1순위 마감에 성공하고, 나머지 2개 단지는 순위 내 마감에 실패했다.
 

3월 셋째주에는 지방에서 다수의 분양 물량이 계획돼 있다.

특히, 대구는 지난해보다는 다소 청약열기가 식었지만 여전히 우수한 성적을 보이고 있어 분양을 앞둔 단지들의 청약 결과에 관심이 높아질 전망이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3월 셋째주에는 전국 5곳에서 총 4723가구(오피스텔, 임대 포함, 도시형생활주택, 행복주택 제외)의 1순위 청약접수가 이뤄지며, 당첨자 발표는 7곳, 계약은 12곳에서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전국 4곳에서 개관될 예정이다.
 

 
■청약 접수 단지

18일 대보건설은 대구 동구 신서동 1188-1번지 일대에 공급하는 ‘대구혁신도시 하우스디 어반 메가시티’ 오피스텔 청약을 진행한다. 지하 4층~지상 15층, 전용면적 19~55㎡ 총 1,046실 규모다. 단지는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역을 이용할 수 있고, 대구 외곽순환도로(2020년 개통 예정), 대구 도시철도 1·3호선 연장 계획 등 개발호재를 갖췄다. 코스트코와 신서중앙공원이 가깝고, 송정초, 새론중, 대구동부고 등 학교 시설이 인근에 위치한다.

포스코건설은 19일 강원 원주시 무실동 산45-16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원주 더샵 센트럴파크’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지하 2층~지상 최대 28층, 4개 단지, 전용면적 59~101㎡ 총 2,656가구 규모로 민간공원 조성 특례사업으로 진행된다. 원주고속버스터미널, 시외버스터미널, 남원주IC 등이 인접해 있다. 단지 인근으로 AK플라자, 롯데마트, 롯데시네마, 원주시청,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법원 등의 생활 편의시설 및 행정기관을 이용할 수 있다. 또 한지테마파크, 종합운동장, 치악예술관 등 문화시설이 가깝고, 치악초를 도보 통학할 수 있다.

 

■견본주택 개관 예정 단지
 

대방건설은 21일 대구 달성군 구지면 국가산업단지 A2-1블록 일대에 들어서는 ‘대구국가산단 대방노블랜드’ 견본주택을 개관할 예정이다. 지하 3층~지상 25층, 11개 동, 전용면적 76~84㎡ 총 881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현풍IC와 테크노폴리스로를 통해 대구 도심으로의 진입이 수월하다. 대구세현초, 구지중 등의 학교가 도보권에 위치하고 대구국가산단, 테크노폴리스, 달성1차산단 등으로의 출퇴근이 용이하다.
 

22일 태왕은 대구 달서구 성당동 223-8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성당 태왕아너스 메트로’의 견본주택을 개관할 계획이다. 지하 2층~지상 33층, 3개 동, 전용면적 84㎡ 아파트 222가구와 전용면적 50㎡ 오피스텔 71실 등 총 293가구 규모다. 대구도시철도 1호선 서부정류장역과 서부정류장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관문시장, 홈플러스, 대구문화예술회관, 가톨릭대병원 등 생활 편의시설이 단지 인근에 위치하고 두류공원, 성당못 등이 가까워 주거 여건이 쾌적하다.
 

대우산업개발은 같은 날 강원 동해시 천곡동 788번지 일대에 천곡동 옛 중앙아파트 재건축 단지인 ‘이안 동해 센트럴’의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15층, 전용면적 59~84㎡ 총 247가구 중 157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단지 인근으로 동해시종합버스터미널이 위치하고, 7번 국도와 동해고속도로 등을 통해 타 지역으로의 이동이 수월하다. 동해동인병원, 동해병원, 이마트, 롯데시네마, 동해시청 등 편의시설이 주변에 자리 잡고 있고, 동해중앙초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