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의상 지적하는 네티즌에 "내 의상엔 아무 이상 없어. 뭐가 문제라는 거야?"
선미, 의상 지적하는 네티즌에 "내 의상엔 아무 이상 없어. 뭐가 문제라는 거야?"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3.15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미  |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선미 |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비즈트리뷴] 선미가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날렸다.


선미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는 8일 공식 SNS채널을 통해 선미의 첫 월드투어 ‘워닝(WARNING)’ 서울 콘서트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선미는 딱 달라붙는 빨간 의상에 망사스타킹을 입은 채 무대에 올랐따.


선미의 파격의상에 “멋지다”는 반응의 누리꾼들도 있었지만 의상의 선정성을 지적하는 누리꾼들도 있었다. 특히 몇몇 누리꾼들은 “화류계 여성 같다”는 도 넘은 댓글도 남겼다.


이에 선미는 “남을 비난하는 데 시간 낭비하지 마라. 모두에게 똑같이 대해라”, “내 의상엔 아무 이상 없어. 뭐가 문제라는 거야?”라고 직접 답글을 남겼다. 


선미의 일침에 팬들은 “너무 신경 쓰지 마요”, “얼마나 화났으면”, “살짝 파격적이긴 하지만 잘 어울려요”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따.


한편, 선미는 지난달 24일 개최된 첫 번째 월드투어 ‘2019 선미 THE 1ST WORLD TOUR 'WARNING'’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