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신제품 ‘안티푸라민 로션 마일드’ 출시
유한양행, 신제품 ‘안티푸라민 로션 마일드’ 출시
  • 전지현
  • 승인 2019.03.12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전지현 기자] 유한양행(사장 이정희)은 마일드하게 새로워진 ‘안티푸라민 로션 마일드’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안티푸라민은 지난 1933년 개발된 유한양행의 첫번째 자체 개발의약품으로, 대표 장수브랜드 제품로 꼽힌다.

안티푸라민 로션. 사진=유한양행.
안티푸라민 로션. 사진=유한양행.

안티푸라민 로션 마일드는 살리실산메틸과 멘톨이 들어있어 삠, 타박상, 근육통, 관절통, 골절통, 요통, 어깨결림, 신경통, 류마티스 통증, 피부 가려움, 벌레 물린데에 효과적이다.

이들의 흡수를 도와주고, 피부를 보호할 수 있는 토코페롤아세테이트(비타민E)가 함유됐다.

안티푸라민 로션 마일드는 100mL/병, 500mL/병 두가지 포장단위로 출시된다. 100mL 포장은  지압용기가 적용돼 사용이 편리하고 시원한 마사지효과를 얻을 수 있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안티푸라민 로션 마일드는 첩부제와 달리 직접 손으로 바르고 문지르기 때문에 흡수가 빠르고 부작용이 적다. 넓고 굴곡진 부위에도 쉽게 사용 가능하다”며 “앞으로도 안티푸라민 제품이 친숙하고 역동적인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티푸라민은 현재 10여개 다양한 제형으로 발매됐다. 최근 축구선수 손흥민을 모델로 기용, 활발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