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자연 리스트' 명단 공개, 국회의원 누구? "경찰 검찰은 알고 있다"
'장자연 리스트' 명단 공개, 국회의원 누구? "경찰 검찰은 알고 있다"
  • 김형식 기자
  • 승인 2019.03.07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자연ㅣMBC 방송화면 캡처
장자연ㅣMBC 방송화면 캡처

[비즈트리뷴] 故 장자연 리스트 속 국회의원이 언급돼 이목이 쏠리고 있다.

오늘(7일) 장자연 씨의 동료 배우 윤지오 씨는 `장자연 리스트`에서 국회의원의 이름을 봤다고 폭로했다.

이날 윤지오 씨는 방송을 통해 `장자연 리스트` 원본 중 4장을 직접 봤다고 말했다.

이어 자신이 본 `장자연 리스트` 명단은 경찰과 검찰에 얘기했기 때문에 직접 공개하는 것은 꺼렸다.

앞서 장자연 씨는 지난 2009년 성접대 대상 명단인 `장자연 리스트`를 남긴 뒤 극단적 선택을 했다.

이후 리스트 속 인물들의 처벌 등과 관련해 `부실수사`라는 비판이 계속되자 10년이 지난 2018년 5월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이 재수사에 착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