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보통주 1주당 220원 현금배당 실시
미래에셋대우, 보통주 1주당 220원 현금배당 실시
  • 최창민 기자
  • 승인 2019.02.28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최창민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주주이익 환원과 주주친화 경영 확대 방침의 일환으로 현금배당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미래에셋대우는 지난해 결산 배당으로 보통주 1주당 22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이에 따라 미래에셋대우 우선주에는 242원, 미래에셋대우2우B에는 220원이 현금배당 된다. 

배당성향은 34%로 전년 대비 9% 올랐다. 배당금 총액은 1539억674만9480원이며, 배당주식 총수는 6억9859만555주다. 최종 배당금은 오는 3월 정기주주총회 승인으로 확정될 예정이다.

미래에셋대우는 주주와의 신뢰를 높이고 주주 이익 환원, 주주 가치 제고를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다.

특히, 지난해 4월에는 주주친화정책의 일환으로 FY2018 배당금 지급부터 3년간 최소 25%의 배당 성향을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전경남 미래에셋대우 경영혁신부문 대표는 "지난해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 확대로 당사의 순이익이 전년에 비해 감소했지만 주주친화정책의 일환으로 주당 배당금은 지난해와 동일하게 드리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주주가치를 높이기 위해 주주 친화적인 배당 정책 기조를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