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만성 B형 간염 치료제 세비보정 발매
부광약품, 만성 B형 간염 치료제 세비보정 발매
  • 전지현
  • 승인 2019.02.27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전지현 기자] 부광약품이 만성B형간염 치료제 세비보정에 대한 국내 마케팅 및 영업 활동을 2월부터 시작하게 됐다고 27일 밝혔다.

사진=부광약품.
사진=부광약품.

세비보정은 1일1회 경구 복용하는 만성B형 간염치료제로 미국, 캐나다, 중국, 유럽연합 뿐 아니라 국내에서도 2006년 식약처의 허가를 받아 만성 B형 간염 치료를 위해 처방돼 왔다.

부광약품은 간질환 치료보조제인 레가론의 국내 도입을 시작으로 만성 B형 간염 치료 신약인 레보비르(성분명:클레부딘)의 개발에 성공해 제품화에 성공하는 등 간질환 분야에서 강점을 보여왔다.

자체개발 신약인 레보비르와 간질환 치료보조제 오리지날 제품인 레가론, 이번 세비보정까지 오리지날 제품 3개에 제네릭 제품으로 점유율 상위권을 차지하는 엔테카비어, 테노포비어, 아데포비어, 라미부딘까지 라인업을 갖췄다.

국내에 발매된 대부분의 만성 B형간염치료제 성분을 유통하는 회사가 된 것이다.

B형 간염치료제 시장 초기부터 오랜기간 학술적으로 트레이닝 받아온 전문적인 마케팅, 영업조직을 갖춘 부광약품은 이번 라인업 완성을 통해 국내 만성 B형 간염 환자 치료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세비보정은 국내에서 많은 만성 B형 간염 환자에게 오랫동안 처방됐던 사용 경험을 가진 약물로, 안전성 및 유효성과 관련해 시장에서 임상경험이 축적된 약물"이라며 "부광약품이 가진 간질환 제품군들과 시너지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