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제약, 298억원 규모 신공장 부지 매입
하나제약, 298억원 규모 신공장 부지 매입
  • 구남영 기자
  • 승인 2019.02.22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트리뷴=구남영 기자] 마취 및 통증 전문 하나제약(293480, 대표 이윤하)이 공장 신축을 위해 평택드림테크 일반산업단지 분양권을 매입한다고 22일 공시했다. 분양면적은 5만8652㎡로 약 1만7000평 규모이며 양수 금액은 298억원이다. 이는 2017년 말 자산총액 대비 21.05%에 해당한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 10월 코스피 상장 이후 글로벌 시장을 목표로 한 생산 시설 확대를 위해 신축 공장 후보지를 다각도로 검토했다”며 “본사인 하길 공장과 비교적 가까워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어 평택드림테크를 최종 부지로 선정했고 추가로 기존 하길공장 내 부지를 활용한 주사제 신공장도 계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나제약은 현재 경기도 화성시 향남제약단지 내에 상신공장과 하길공장을 통해 연간 2000억원 규모의 생산 시설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부지 매입을 결정한 평택 신공장과 계획 중인 하길 주사제 신공장의 신축이 완료되면 생산 능력을 큰 폭으로 늘려 외형 성장을 이룰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생산의 밀집도가 높은 핵심 주사제 품목과 향후 마취제 신약으로 기대감이 높은 ‘레미마졸람’ 등 여러 품목의 글로벌 수출을 염두에 둔 대량 생산 체제를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또 지속적인 설비 투자로 생산의 효율화에도 집중해 품질의 균일성과 안전성을 확보함으로써 원가 절감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이윤하 하나제약 대표이사는 “평택 신공장과 계획 중인 하길 주사제 신공장은 하나제약이 글로벌 기업으로 한 단계 도약하는 핵심 거점”이라며 “중장기 비전에 따라 주요 선진국의 GMP 인증을 받고 외형 성장과 내실을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