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치과시장 전격 진출 …㈜워랜텍 경영권 인수
유한양행, 치과시장 전격 진출 …㈜워랜텍 경영권 인수
  • 승인 2017.04.25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한양행 JPG.jpg
 
[비즈트리뷴]유한양행(대표 이정희)이 국내 치과 임플란트 제조 업체 중 하나인 ㈜워랜텍을 인수하고 치과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유한양행은 최근 ㈜워랜텍의 지분 35%를 인수해 최대주주의 지위에 올랐다.

양사는 최근 관련 사업에 대한 전략적 논의를 진행해 왔으며, 올 4 월 초 최종 투자인수를 확정했다.

유한양행은 ㈜워랜텍과 함께 국내 업체 최초로, 국산과 수입 임플란트를 동시에 치과병ㆍ의원에 공급함으로써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유한양행은 향후 치과 재료, 의료기기, 디지털 장비 분야까지 사업 영역을 확대한다는 중장기 로드맵을 완성했다.

치과사업을 맡고 있는 이종홍 상무는 “빠른 시일 내로 워랜텍을 국내 시장 선두 업체로 성장시킬 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하겠다” 고 밝히고, “ 트렌드에 걸맞은 디지털 솔루션까지 구축해, 시장 트렌드를 선도해 나가는 기업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유한양행은 1999년부터 18년째 현 덴츠플라이시로나사의 아스트라 임플란트를 지속적으로 치과병ㆍ의원에 공급하고 있다.

특히 2014년 앤킬로스 와 자이브 임플란트 국내 독점 판권까지 획득, 명실공히 국내 대표적인 프리미엄 임플란트 선두업체 가운데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김려흔기자 eerh9@biztribune.co.kr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